블로그 이미지
아름드름이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otice

2017. 12. 26. 22:03 믿음

하나님의교회 안상홍님을 믿지 못하고 배척하는 이유?

 

사람들은 "하나님의교회는 왜 안상홍님을 하나님으로 믿나요?" 라고 질문합니다.


이 질문에 대한 하나님의교회의 답변은 아~주 아~주 간단합니다.


"성경이 안상홍님이 하나님이라고 증거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성경이 어떤 책인지 아시나요?

 


성경은 구원자(=그리스도=육체로 오신 하나님)가 누구인지를

알려주기 위한 목적으로 하나님께서 기록한 책입니다.

 

사도요한은 영생을 얻기를 원한다면 성경을 자세히 관찰하라고 하였고,

또한 성경이 영생을 주시는 주체인 구원자

(=그리스도=육체로 오신 하나님)가

바로 예수님이심을 증거하는 것이라고 하였습니다.

 

성경은 예수님이  2천년 전 즉 성자시대에 영생을 주시기 위해

이 땅에 육체로 오신 하나님이심을 증거하고 있고,

또한 성경은 안상홍님이 오늘날 즉 성령시대에 영생을 주시기 위해

이 땅에 다시 한번 육체로 오신 재림예수님 즉 하나님이심을 증거하고 있습니다.


성자시대~ 예수님도 친히, 예수님의 제자인 사도바울도, 사도 베드로도, 사도빌립도, ...

모두 성경을 통해 예수님께서 성자시대 구원자이심을 증거하였습니다.

 

성령시대~ 안상홍님도 친히, 하나님의교회 성도들도

모두 성경을 통해 안상홍님께서 성령시대 구원자이심을 증거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왜 사람들은, 더우기 하나님을 믿고, 성경을 믿는다고 하는 사람들조차도

안상홍님을 믿지 못하고 배척하고 있을까요?

 


그 이유도 역시 성경이 증거해주고 있습니다.

 

성자시대 하나님을 믿노라 하고 성경을 보노라 했던 당대 종교지도자들과 유대인들이

 예수님을 믿지 못하고 배척한 이유에 대해서 ...

예수님께서 친히 알려주셨습니다.

 

그것은 바로~ 성경을 믿지 못하고(요5/46~),

하나님을 올바로 알지 못하기(요15/21~) 때문이라고 하셨습니다.

오늘날 하나님의교회 안상홍님을 믿지 못하고 배척하는 이유도 마찬가지입니다. 

 


첫번째 이유

 

성경을 보고 읽긴 하여도 그 말씀 자체를 마음으로 믿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다시말해서 문자로는 믿었지만,

그 말씀이 현실로 나타났을 때 믿지 않기 때문인 것입니다.


예수님도 안상홍님도 기록된 성경대로 그 증거의 삶을 통해

당신이 구원자임을 알리셨지만,

성경을 믿지 않는 상태로는 예수님도 안상홍님도

그저 한 자연인으로 밖에 보이지 않는 것입니다.


그래서 2천년 전에도 성경이 증거하는 예수님을 배척한 것이고,

오늘날에도 안상홍님을 믿지 못하고 배척하는 것입니다.

 


두번째 이유


2천년 전이나 오늘날에나 종교지도자들은 하나님을 나름대로 안다고 자부하면서도,

자신들의 생각 속의 하나님일뿐,

성경이 증거하는 하나님은 알려고 하지 않기 때문입니다.


전능하신 하나님께서는 얼마든지 사람의 모습으로 나타나실 수 있습니다.


그러나 믿지 않는 자들은 입으로만 하나님께서 전지전능하시다고 말할 뿐,

 정작 하나님께서 육체로 오시는 것은 부인하고 있습니다.


하늘 영광 보좌에 좌정하신 하나님만 알았지,

이 땅에 육체로 오시는 하나님은 올바로 알고 있지 못한 것입니다.

2천년 전 당시 예수님을 배척했던 종교지도자들은 어떻게 됐을까요?

그들을 따라 예수님을 배척한 수많은 유대인들은 어떻게 됐을까요?

 

오늘날 성경이 증거하고 있는 구원자 하나님의교회 안상홍님을 배척하고 있는

성경학자들과 종교지도자들의 결말이 어떻게 될까요?

이들을 따르고 있는 사람들은 어떻게 되겠습니까?

.

.

.

답을 말하지 않아도 아시겠지요.

 

이 시대 구원자를 알아보고 영접하는 것은 아주 중대한 문제입니다.

반드시 성경을 통해서 살펴보시고

성경의 예언대로 임하신 하나님의교회 안상홍님,

성경 66권이 증거하는 안상홍님을 알아보고 영접하셔야

마지막 구원의 반열에 설 수 있다는 사실을 꼭 아셔야 합니다.

성경 66권이 증거하는 하나님의교회 안상홍님을

영접하시기 바랍니다.

posted by 아름드름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7. 11. 22. 23:14 믿음

요즘 하나님의교회 소식이 대박입니다.

오늘도 월간중앙 12월호에 하나님의교회 소식이 또 실렸다고 하더라고요.

빨리 빨리 월간중앙 12월호를 보고 싶습니다.

오늘은 많은 하나님의 계명 중 가장 기본이라고 할 수 있는 예배때 쓰는 머리수건 규례에 대해

살펴보겠습니다.

저도 거의 20년 가까이 교회를 다녔지만, 여성도들은 머리수건을 쓰고 예배나 기도를 해야 된다는 것을 몰랐습니다. 하나님의교회에 성경공부를 하면서부터 머리수건규례가 있음을 깨닫게 되었습니다. 사도바울의 편지서를 통해서 여성도들이 머리에 수건을 벗고 기도나 예배를 드리는 것은 하나님을 욕되게 함을 알게 되었습니다.

<하나님의교회 패스티브닷컴.머리수건규례>

머리수건, 예배나 기도를 드릴 때 여 성도들이 머리에 쓰는 너울을 말한다. 머리수건 규례는 이천 년 전 예수님의 가르침으로, 사도 바울이 초대 교회 성도들에게 전파했던 그리스도의 복음 중 하나다.

 

머리수건 규례에 대해 – 사도 바울의 편지

머리수건, 여 성도들이 예배를 드릴 때 반드시 갖춰야 하는 그리스도의 중요한 규례다. 사도 바울은 고린도에 있는 하나님의 교회 성도들에게 머리수건 규례를 강조하기 위해 다음과 같은 편지를 보냈다.

하나님의 뜻을 따라 그리스도 예수의 사도로 부르심을 입은 바울과 및 형제 소스데네는 고린도에 있는 하나님의 교회 곧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거룩하여지고 성도라 부르심을 입은 자들과 ···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을 부르는 모든 자들에게 ··· 은혜와 평강이 있기를 원하노라 (고린도전서 1:1~3)

55년경 사도 바울은 고린도에 있는 하나님의 교회 성도들에게 긴 편지를 보냈다. 바울은 생애 동안 3차에 걸쳐 전도여행을 한 바 있는데, 이 편지를 쓴 것은 터키 남서쪽 해안에 위치한 에베소에서 3차 전도여행을 하던 중이었다. 고린도교회 성도들 간에 분쟁이 생겼다는 소식을 들은 직후로 추정된다(고린도전서 1:11).

고린도는 수년 전 2차 전도여행을 했던 곳이다. 교통수단이 변변치 않았던 당시로서는 아주 멀고도 험난한 여정이었을 텐데도 결국 바울이 3차 전도여행의 정점을 찍은 곳은 고린도였다.

당시 고린도는 그리스(헬라)의 대표적인 항구도시로 상업과 무역이 발달한 국제적 중심지였다. 반면 타락한 도시로도 유명했다. 이 도시에는 사랑의 여신이라 불리는 아프로디테를 숭배하는 거대한 사원이 있었는데, 이 사원에서 천 명가량의 여사제들이 매음을 행했다고 전해진다. 또, 무역이 활발히 이루어졌기 때문에 도시 인구는 다양한 민족들이 섞여 있었다. 따라서 다양한 이방신 숭배사상이 유입되었고, 고린도 사람들의 삶은 배금주의와 향락주의에 젖어 있었다.

고린도 하나님의 교회의 구성원 역시 이방인이 대부분이었다. 이는 신앙적으로, 도덕적으로 성숙하지 않은 일부 성도들로 인해 혼란을 초래하는 요인으로 작용했다. 바울로서는 믿음이 약한 성도들이 퇴폐한 사회풍조와 헬라철학의 잡설에 노출되어 있다는 것이 퍽 염려스러웠을 것이다.

그의 편지에는 노심초사하는 마음이 고스란히 배어 있다. 1장부터 10장까지 읽어보면, 지혜의 근원은 하나님이라는 것을 각인시키며, 음행의 죄를 꾸짖고, 결혼에 대한 교훈과 우상숭배에 대한 경고를 함으로써 거룩한 성도로서의 본분을 가르치고 있다. 바울은 그 다음으로 11장에서는 강력하고 절실하게 머리수건 규례에 대해 설명했다.


고린도전서 11:1~5  내가 그리스도를 본받는 자 된 것같이 너희는 나를 본받는 자 되라 ··· 각 남자의 머리는 그리스도요 여자의 머리는 남자요 그리스도의 머리는 하나님이시라 무릇 남자로서 머리에 무엇을 쓰고 기도나 예언을 하는 자는 그 머리를 욕되게 하는 것이요 무릇 여자로서 머리에 쓴 것을 벗고 기도나 예언을 하는 자는 그 머리를 욕되게 하는 것이니 이는 머리 민 것과 다름이 없음이니라

요약하자면 예배나 기도드릴 때 남자는 머리에 아무것도 쓰지 말고, 여자는 머리에 수건을 쓰라는 말이다. 이 규례는 바울의 개인적인 의견이 아니다. 서두에서 말한 바와 같이 그리스도의 가르침이다. 여 성도는 머리수건을 쓰는 것, 남 성도는 쓰지 않는 것. 어려운 규례가 아니다. 그런데도 바울은 반복적으로 혹은 역설적으로 여 성도의 머리수건 규례를 언급하고 있다. 꼭 지켜져야 할 그리스도의 가르침인데도 불구하고 아무것도 아닌 양 치부해버릴까 염려스러웠던 것이다.

이는 오늘날 하나님을 믿는 많은 교회들을 보면 알 수 있다. 어느 교회에서도 올바로 머리수건 규례를 지키는 곳이 없다. 여 성도가 머리수건을 쓰는 천주교도 남자인 사제가 비레타, 주케토 등을 쓰고 있으므로 그리스도의 가르침에는 어긋난다.

예배를 드리는 이유는 하나님께 영광을 올리고 축복을 받고자 하는 것이다. 그런데 예배 시 남자가 머리에 무엇을 쓰거나 여자가 머리에 수건을 쓰지 않는 것은 하나님께 욕을 하는 것과 마찬가지라고 바울은 역설했다. 고린도교회 성도들에게 하고 싶었던 바울의 당부는 오직 한 가지, 거룩함을 덧입는 ‘그리스도의 가르침’이었다.

<출처:하나님의교회 패스티브닷컴>

https://youtu.be/T00Y75MDxuI

하나님의교회 안상홍님께서는 여성도들의 머리수건규례를 알려주시고 하나님께서 예배나 기도를 드릴때 하나님을 섬기는 방법을 알려주셨습니다.

세상기독교인들은 지키지 않는 여성도들의 머리수건규례.

하나님의교회 안상홍님과 하늘어머니를 지키는 교회에서는 성경대로 하나님의 말씀을 순종으로 지킵니다.


 

 


 

posted by 아름드름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prev 1 next